중국 원어민 교사 대상 한국생활안전 및 편의 정보 제공

 

광주광역시 차이나센터(센터장 조경완 호남대 교수)711일 중국어 교과 연구회(회장 이맹로, 제일고 중국어 교사) 소속 중고교 중국어 교사 30여명을 대상으로 찾아가는 차이나센터를 실시했다. 

이날 찾아가는 차이나센터는 광주시내 중고등학교를 방문해 중국 원어민 교사를 대상으로 생활안전 및 불편사항 등 한국생활에서 겪는 현실적인 고민을 나누고 각종 외국인 생활편의 정보 및 시설 등을 안내하는 시간을 가졌다. 

조경완 센터장은 재광중국인들이 문화적 차이로 인해 생활에서 겪는 고충들을 이해하고 해결해 주는 소중한 시간이 됐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광주광역시 차이나센터는 재광중국인들의 원활한 한국생활 정착을 위해 매월 찾아가는 차이나센터를 실시하고 있다.